2024.06.23 (일)

  • 흐림속초21.7℃
  • 구름많음25.7℃
  • 구름많음철원26.4℃
  • 구름많음동두천27.0℃
  • 구름많음파주26.5℃
  • 흐림대관령19.7℃
  • 구름많음춘천26.7℃
  • 흐림백령도23.5℃
  • 흐림북강릉21.9℃
  • 흐림강릉22.8℃
  • 흐림동해22.6℃
  • 흐림서울26.6℃
  • 흐림인천26.0℃
  • 흐림원주23.2℃
  • 흐림울릉도22.8℃
  • 구름많음수원25.9℃
  • 흐림영월22.5℃
  • 흐림충주23.0℃
  • 구름많음서산25.0℃
  • 흐림울진23.0℃
  • 흐림청주25.0℃
  • 흐림대전24.3℃
  • 흐림추풍령22.6℃
  • 흐림안동25.0℃
  • 흐림상주24.2℃
  • 흐림포항21.9℃
  • 흐림군산23.5℃
  • 흐림대구26.6℃
  • 박무전주23.6℃
  • 흐림울산24.8℃
  • 흐림창원25.6℃
  • 흐림광주23.2℃
  • 흐림부산23.2℃
  • 흐림통영23.6℃
  • 흐림목포23.6℃
  • 흐림여수24.6℃
  • 흐림흑산도24.5℃
  • 흐림완도25.5℃
  • 흐림고창23.2℃
  • 흐림순천23.3℃
  • 흐림홍성(예)26.1℃
  • 흐림23.8℃
  • 흐림제주24.3℃
  • 흐림고산22.6℃
  • 흐림성산23.9℃
  • 흐림서귀포24.2℃
  • 흐림진주26.1℃
  • 구름많음강화25.7℃
  • 구름많음양평25.4℃
  • 구름많음이천25.4℃
  • 구름많음인제23.6℃
  • 흐림홍천24.1℃
  • 흐림태백22.1℃
  • 흐림정선군23.8℃
  • 흐림제천22.0℃
  • 구름많음보은22.9℃
  • 흐림천안24.5℃
  • 흐림보령24.2℃
  • 구름많음부여24.6℃
  • 흐림금산23.2℃
  • 구름많음25.0℃
  • 흐림부안23.0℃
  • 흐림임실21.7℃
  • 흐림정읍23.4℃
  • 흐림남원22.9℃
  • 흐림장수22.0℃
  • 흐림고창군22.6℃
  • 흐림영광군23.6℃
  • 흐림김해시25.8℃
  • 흐림순창군23.1℃
  • 흐림북창원26.5℃
  • 흐림양산시25.8℃
  • 흐림보성군25.5℃
  • 흐림강진군24.7℃
  • 흐림장흥24.5℃
  • 흐림해남24.4℃
  • 흐림고흥24.7℃
  • 흐림의령군27.2℃
  • 흐림함양군25.0℃
  • 흐림광양시25.4℃
  • 흐림진도군24.5℃
  • 흐림봉화22.6℃
  • 흐림영주23.5℃
  • 흐림문경25.1℃
  • 흐림청송군22.9℃
  • 흐림영덕21.5℃
  • 흐림의성25.6℃
  • 흐림구미26.7℃
  • 흐림영천25.1℃
  • 흐림경주시25.6℃
  • 흐림거창25.7℃
  • 흐림합천27.9℃
  • 흐림밀양26.6℃
  • 흐림산청25.9℃
  • 흐림거제24.2℃
  • 흐림남해25.9℃
  • 흐림25.8℃
기상청 제공
Shoppy 로고
미래엔 북폴리오, SF소설 공모전 대상작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 출간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 경제 뉴스

미래엔 북폴리오, SF소설 공모전 대상작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 출간

한국과학기술출판협회 주관 제1회 SF 공모전 대상작으로, ‘인간과 기계 사이’ 모호함이 문학적 긴장감 극대화로 이어져
신간 출간 기념 6월 20일부터 30일까지 북폴리오&와이즈베리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에서 ‘기대평 이벤트’ 진행

미래엔 북폴리오가 출간한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 표지

 

교육 출판 전문기업 미래엔의 성인 단행본 출판 브랜드 북폴리오가 한국과학기술출판협회 ‘제1회 공상과학(SF)소설 공모전’ 대상작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를 출간한다고 15일 밝혔다.

신간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는 제1회 공상과학소설 공모전에서 대상을 받은 민이안의 등단작으로 자칫 생소할 수 있는 과학 지식을 이야기 속에 부드럽게 녹여내 문학적으로 매끄럽게 형상화했다는 평을 받았다. ‘공상과학소설 공모전’은 사단법인 한국과학기술출판협회가 전국 중·고·대학생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지난해 처음 실행한 공상과학 주제의 소설 공모전이다.

이번 신간은 기억을 잃은 채 쓰레기장에서 눈을 뜬 주인공(풀벌레)이 쓰레기장에서 만난 구형 안드로이드(달)와의 대화와 일련의 사건을 통해 자신과 이 세계의 정체를 알아가는 과정을 담고 있다. 인간과 기계 사이의 모호한 정체성 사이에서 갈등하는 주인공의 모습과 소설 속 숨겨진 충격 반전이 독자들을 사로잡는다.

미래엔 위귀영 출판개발실장은 “과학적 상상력을 녹여낸 독창적 전개와 신인 작가답지 않은 놀라운 필력으로 심사위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소설”이라며 “올여름, 과학적 상상력과 문학을 절묘하게 엮어낸 SF 장르의 매력에 푹 빠져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미래엔 북폴리오는 신간 출간을 기념해 ‘기대평 이벤트’를 진행한다. 6월 20일부터 30일까지 ‘북폴리오&와이즈베리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 게시물에 기대평을 남기면 추첨을 통해 총 20명에게 눈을 뜬 곳은 무덤이었다를 1부씩 증정한다.

언론연락처: 미래엔 홍보대행 KPR 박지은 AE 02-3406-2142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